장바구니 주문배송조회 회원가입 로그인 홈으로 마이페이지
영성 시리즈 도모그림책 도모생애교육신서 예영세계선교신서 예영드림빌더 이슬람연구신서 한국신학총서 ebook 선교 문화 소설 성경말씀 성경공부교재 일반분류 경제경영 교육 교회사역 예영에서 책을내려면 드림빌더스
JEYOUNG in English
예영세미나
김승태출판클리닉
비밀번호 확인 닫기
일반분류 > 신앙일반 > 내가 너를 온전하게 하리라
내가 너를 온전하게 하리라

소비자가 : 16,000
판매가격 : 16,000원
적립금액 : 1,600원
콜링 갓(Calling God)의 기적
수량 EA
 
 
 


내 인생은 아픔과 고통의 연속이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하나님이 주신 꿈을 이루기 위한 과정이었습니다.

이제 나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선교사입니다.

 

저자는 이 책을 쓰게 된 동기가 부족하기만 한 자신의 삶의 이야기가

오히려 하나님의 놀라운 은혜를 드러내는 좋은 도구임을 하나님이 알려 주셨기 때문이라고 말하고 있다.

‘동병상련(同病相憐)’이라는 말처럼, 자신이 아파 보니 다른 아픈 사람들의 마음을 알게 되었고,

장애인이 되고 보니 비로소 장애인 분들이 눈에 들어왔다고 말한다.

또한 아들을 먼저 하나님께로 보내고 보니 자녀 잃은 부모의 고통을 알 수 있었다고도 한다.

또한 그렇기에 그런 아픔을 가진 분들에게 꼭 필요한 분이 바로 ‘하나님’이신 것을 저자는 확실히 전하고 있다.

따라서 이 책은 저자의 인생을 예쁘게 포장하여 자랑하려고 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가감 없이 써 내려가고 있다.

그에게는 세상이 말하는 큰 성공의 경험도 없다. 책 내용에서 알 수 있듯이, 롤러코스터를 타듯 굴곡진 인생을 살았고,

야곱처럼 험악한 세월을 보냈다. 하지만 분명한 사실 하나는, 하나님이 그를 통해 이루신 일들이

한 생명을 살리고 그로부터 만인을 살리는 역사의 한 물줄기였다는 것이다.

저자는 그 하나님의 역사를 진솔하게 고백하기 위해 이렇게 책을 내게 되었다.

 

✚ ✚ ✚

 

“누가 나에게 건강한 예전의 모습으로 돌아갈 수 있다면 가겠냐고 물어본다면, 나는 주저 없이 “노(NO)!”라고 대답할 것입니다. 왜냐하면 아픈 만큼 주님을 더욱 의지하고 은혜를 많이 받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나는 지금 이대로 만족합니다.” _ 저자의 말

 

 

차례

 

추천사 • 4

프롤로그 _ 콜링 갓(Calling God)의 기적 • 18

 

1부 나의 소원, 하나님의 소원 • 23

1. 내가 태어난 그때

2. 지킬박사와 하이드

3. 가정, 사업, 꿈

4. 시련이 찾아오다

5. 회심

6. 신학공부, 지식이 아닌 지혜다

7. 나의 소원, 하나님의 소원

8. 기적을 경험하게 한 투병

9. 너는 혼자가 아니야

10. 하나님의 비전은 나이에 반비례하지 않는다

 

2부 그리스도를 좇아 천국까지 • 169

1. 예수 믿어. 이 친구야!

2. 의료 선교의 길

3. 전인치유의 하나님

 

3부 사랑하는 이에게 • 199

1. 부모님께 드리는 편지

2. 사랑하는 아들, 딸에게 보내는 편지

3. 가족을 사랑하세요

4. 이웃을 사랑하세요

5. 예수님을 믿으세요

6. 소명자가 됩시다

 

4부 차상기 의료 선교사의 건강 Q&A • 285

1.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2. 대체의학이 궁금해요

 

에필로그 _ 온전하게 하시는 하나님 • 310

 

 

추천의 글 중에서

 

이 책에는 보잘 것 없는 한 사람을 당신의 일꾼으로 삼아 잃어버린 많은 자녀를 부르셨던 하나님의 역사가 담겨 있습니다.

최원수 장로_한국도농선교회 본부장, 명예 선교학 박사

 

이 책에서 우리는 확실한 복음 위에 선 그의 믿음과 소망과 사랑을 만날 수 있습니다. … 이 모든 것이 그를 그답게 만들어 오신 놀라우신 하나님의 사랑과 은혜입니다.

조병재 목사_도봉성결교회 담임

 

차상기 선교사는 의술을 통해 복음을 전파하고 있으며, 복음을 통해 의술을 펼치고 있다. 하나님은 그의 삶을 통하여 하나님의 복음의 의미를 영글어 가게 하셨다.

이성희 목사_연동교회 위임 목사, 대한예수교장로회 증경총회장

 

이 자서전은 실패 뒤에 찾아오는 성공의 찬란한 빛을 보여 주려는 것이 아니라, 실패 뒤에도 여전히 우리의 삶을 이끌어 가시는 하나님을 볼 수 있도록 인도합니다.

전기철 목사_강남새사람교회 담임

 

저는 이 귀한 간증집을 통해 ‘역사하시는 하나님! 위대하신 하나님! 권능자이신 하나님! 승리의 하나님!’을 또렷이 만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임동진 목사_탤런트, 전 열린문교회 담임 목사, 현 극단 예맥 대표

 

 

본문 중에서

 

하나님께 기도하는 것은 하나님의 부르심에 대한 응답입니다. 즉, 내가 기도하고 싶을 때, 내가 필요하니까 할 수 있는 것이 기도가 아 니라 하나님께서 나를 불러 하나님의 말씀과 선한 계획을 일러주시고 그것을 하게 하실 때 내가 응답하는 것이 바로 기도입니다. 그러므로 내가 기도하면 하나님은 하나님의 부르심에 응답한 나를 외면하실 수 없습니다. 인생의 시련이 닥칠 때, 도저히 감당할 수 없을 것 같은 아픔이 계속될 때, ‘절망’이라는 단어가 나를 꼼짝할 수 없게 옭아맨 순간이라도 이겨낼 수 있는 것은, 바로 그 순간에 나를 부르고 계신 하나님께 응답하면 하나님께서 내버려두지 않으시기 때문입니다.

내 인생은 아픔과 고통의 연속이었습니다. 하나님께서 나를 만나주지 않으셨다면, 지금쯤 이 세상의 가장 어둡고 낮은 곳에서 절망하고 있었을 것이 분명합니다. 하지만, 나는 온전히 치유하시고 회복하시는 하나님을 만났습니다. 가진 것 없이 가난하고, 오랜 투병으로 연약한 육신만 남았지만, 내가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선교사라는데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나는 마치 하박국 선지자가 노래하듯, 구원의 하나님으로 인해 기뻐하고 또 기뻐합니다.

_ 프롤로그 18-19p

 

어느 날 목사님은 사도행전 9장 1-22절의 말씀으로 설교하셨습니다. 유명한 사울의 회심 사건입니다. 목사님은 사울이 어떤 사람이었는지를 먼저 설명해 주셨습니다. 그리고 사울이 어떻게 바울이 되었는지를 하나하나 자세히 풀어 주셨습니다. 갑자기 가슴이 뜨거워지기 시작했습니다. 사울을 만나서 바울이 되게 하신 예수님을 만나면 분노로 가득 찬 내 마음도 변화될 수 있을 것 같았습니다. 그렇게 생각하고 기도를 하는데 눈물이 났습니다. 분명히 내 안에 계 신 성령님께서 마음을 어루만지고 있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그리고 그날 나와 비슷한 경험을 한 친구들과 함께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 로 고백하게 되었습니다. 나중의 얘기지만, 내가 미국에서 공부하게 되었을 때 난 주저하지 않고 영어 이름을 “Paul Cha”로 정했습니다. 그것은 내 첫 회심의 사건이 바로 사울의 회심으로부터 시작되었기 때문일 겁니다.

_ 1부 나의 소원, 하나님의 소원 42p

 

많은 청소년, 청년들이 의료 선교사를 꿈꿉니다. 단순히 멋있다는 생각으로 되고 싶어 하는 친구들도 있겠지만, 대부분은 의료 선교사 가 되어 가난해서 간단한 질병도 제대로 치료하지 못하는 사람들에 게, 전쟁으로 고통당하는 사람들에게 찾아가 인술을 베풀고 하나님 의 사랑을 전하려는 숭고한 뜻을 가집니다. 하지만, 이미 알고 있듯 이 의사가 되는 것은 그리 만만한 길이 아닙니다. 특히 대한민국과 같은 선진국에서 의사가 되려면, 전국에서 손꼽히도록 공부도 잘해 야 하고, 십 수 년을 잠도 못 자고 자유도 억압받은 채로 수련을 쌓아 야 합니다. 그렇게 의사가 되고서도 보장된 부와 명예를 헌신짝처럼 버릴 수 있어야 비로소 의료 선교사가 될 수 있습니다. 때문에 의료 선교사가 되기를 바라는 사람은 의사가 되기 이전에 하나님의 소명자가 되어야 합니다.

_ 2부 그리스도를 좇아 천국까지 180p

 

나는 “결혼하면 이런 가정을 일구도록 해야지.”라며 다짐했던 적이 한두 번이 아닙니다만, 사실 가정이 가지는 가치를 제대로 알지도 못했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늘 내가 열심히 일하고 돈을 잘 벌고, 사회적으로 지위를 높여 명성과 권위를 갖게 되면 가족이 모두 행복하리라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빛 좋은 개살구’가 되기 십상입니다. 정작 아내와 아이들이 필요한 건 따로 있었습니다. 가정을 잃고 난 후 그 일들이 얼마나 후회가 되었었는지 짐작도 못하는 분들이 많을 겁니다.

그러한 아픔을 겪으면서 나는 가정을 최고의 가치로 만들기 위해서는 반드시 가족들이 함께 시간을 보내고 서로의 관심사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어느 공동체이든 한 개인의 능력으로 완성되는 공동체는 없습니다. 예외 없이 공동체 성원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비로소 진정한 공동체가 됩니다. 그리고 그러한 공동체를 이루는 원동력은 바로 역지사지(易地思之)의 자세입니다. 가정공동체는 특히 더 그렇습니다. 아빠, 엄마가 제아무리 열린 마음으로 자녀들과 소통하려고 해도, 자녀의 관심사에 대해 알지 못하면 소통은 일어나지 않습니다. 자녀가 성장하여 성인이 되어도 부모의 고민을 모두 알고 공유할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부모가 자녀의 입장에서 고민하고, 자녀가 부모의 입장에서 처신한다면 가정공동체는 튼튼한 신뢰의 기초를 쌓게 됩니다.

_ 3부 사랑하는 이에게 232-233p

 

나는 힘이 없고 나이 많은 노인입니다. 젊은이의 힘과 열정도, 컴퓨터와 같은 기억력과 학습능력도 없습니다. 가족도 모두 떠났고 모아놓은 재산도 없습니다. 건강마저 그리 좋지 못합니다. 전문학사, 경영학 학사, 그리고 신학석사와 상담학 박사과정까지 수료했지만, 세상이 알아주는 내로라하는 대학의 학위들이 아니어서 그다지 내세울 것도 없습니다. 아니 그 모든 이력들은 나의 연약함을 감추기 위한 나의 욕심이었는지도 모릅니다. 나 스스로 그 연약함들을 극복하는 것이 ‘온전함’에 이르는 것이라고 생각했기에 나는 평생 그렇게 애쓰며 살았던 것입니다.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이제야 나는 바울과 같은 고백을 드립니다. 그렇게 감추고 싶었던 나의 연약한 모습, 부족한 신앙들이 오히려 그리스도 예수의 은혜를 더하게 하는 마른장작과 같은 것이었음을 깨닫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아래 내 모든 것을 내려놓았을 때, 성령 하나님께서 나를 온전함에 이르게 하십니다.

_ 에필로그 314-315p

 

 

차상기 선교사

 

* 학력

천안공업고등학교 기계과 20회 졸업

동남보건대학교 임상병리과 3회 졸업

한국방송통신대학교 경영학과 학사 2회 졸업

총회신학대학원 신학과 석사 과정 졸업

미국 샌프란시스코 기독대학원 목회상담학 박사 과정 졸업

미국 사우스베일로 한의대학교 석사 과정 졸업

LAc 라이선스(미 한의사) 취득

의료 선교사 - 한국기독교의료선교단체협의회(1989년) 수료

일본 선교사 - 일본복음선교회(MJTC 6기)수료

한국기독교총연합회 통일선교대학(14기, 지도자 1기) 수료

 

* 경력

현 CHA 전인치유센터 원장

전 괌 은혜한의원 원장

미국 O.C. 전인치유센터 원장

생명의말씀교회 담임 목사

서울경로복지회·경로의원 회장

 

* 방송

1989년 CBS “새롭게 하소서” 출연

1990년 극동방송 “하나 되게 하소서” 출연

2018년 CTS 기독교 TV “7000 미라클 예수 사랑 여기에” 출연

2018년 CTS 설특집 “스페셜” 출연

KBS “무엇이든지 물어 보세요”, “100세 퀴즈쇼”, “사랑의 삼각끈” 출연

MBC “아침을 달린다” 출연

 

* 신문, 잡지 외

한국일보, 조선일보, 국민일보, 일간스포츠 기사

복음신문 “건강 칼럼” 집필

「월간 가정조선」, 「건강백과」, 「여성동아」 외 다수 기사

기업체 건강 강연회 다수

 

* 저서

『신비의 물과 소금요법』(태웅출판사, 1993)

『신비의 물 생명의 물 전해환원수』(빛과향기, 2005)

『암과 전인치유』(태웅출판사, 2018) 외 다수

이름 :
내용 :
평점
 
고객평가 : 평점 ♡♡♡♡♡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예영커뮤니케이션 이용안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예영출판원고평가서 예영도서전국구매처안내 이메일